뉴스뉴스

현장이다보다 8 월호를 공개했습니다

현장이다보다 8 월호는 "탈북자"아이들 30 명이 한일 해저 터널의 시찰 때의 일을 정리했습니다.

그들은 한일 ​​해저 터널의 주창자 인 고 (故) 문선명 씨의 영부인, 한학자 (항하쿠쟈) 여사에 의해 설립 된 (재) 孝情 세계 평화 재단에서 장학금을 받고 있으며, 이번 그들에게 처음 방일도이 孝情 세계 평화 재단의 기획으로 실현했습니다.

 

여기를 클릭하십시오.

"탈북자"자녀 등 8 명이 한일 해저 터널 현장을 시찰 - 현장이다보다 XNUMX 월호

ペ ー ジ の 先頭 へ